2020.07.03 (금)

  • 구름많음동두천 20.2℃
  • 구름조금강릉 20.0℃
  • 박무서울 22.0℃
  • 구름많음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0.7℃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0.4℃
  • 흐림고창 20.5℃
  • 박무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19.2℃
  • 흐림금산 20.2℃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마케팅

‘한한령 해제’ 기사 한 줄에 화장품주가 급등

“中 정부 공식 방침 아니다” 확인에 ‘하루 반짝’으로 마감

중국 최대 온라인여행사 씨트립의 한국관광상품 판매를 놓고 일부 언론이 ‘한한령 해제’를 전제로 한 기사를 쏟아내면서 어제(6월 30일) 하루 화장품기업 주가가 급등하는 양상을 보였다.

 

그러나 이는 중국 정부의 공식 방침이 아니며 한국관광공사에 확인한 결과 “한한령 해제와는 관계없이 개인에게 호텔과 관광시설 등 단일 여행 상품을 판매하는 것을 일부 언론의 과도한 해석에 의한 보도”로 밝혀졌다.

 

한한령(限韓令·한류제한령)은 지난 2016년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배치 이후 이듬해인 2017년부터 중국정부가 단체 여행객 상대의 패키지 상품판매를 금지한 조치다.

 

한한령 해제를 공식화한 보도가 나오면서 화장품 종목을 비롯해 엔터테인먼트 관련 주식이 급등세를 기록했다.

 

화장품 기업 주는 어제 하루 동안 전체 7% 상승률을 기록, 면세점(7.14%)·아프리카돼지열병(7.06%) 테마주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상승세를 보였으며 잇츠한불을 포함한 6곳 화장품기업의 주가는 상한가로 마감했다.

 

△ 잇츠한불(1만5천600원·30.00%) △ 한국화장품(1만4천800원·29.82%) △ 한국화장품제조(4만3천600원·29.96%) △ 아모레퍼시픽그룹 우(2만5천800원△29.97%) △ 코리아나화장품(5천90원·29.85%) △ 리더스코스메틱(4천140원·29.98%) 등이 상한가였고 토니모리(1만1천450원·28.51%), 아모레퍼시픽 우(7만1천 원·24.34%) 등도 주목할 만한 상승세를 나타냈다.

 

 

그러나 오후 들면서 한한령 해제가 중국 정부의 공식 방침이 아니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오전에 보였던 상승세는 다소 꺾이는 양상이었다.

 

관련해 업계 관계자들은 “중국 정부의 조치 하나에 화장품기업의 주가가 이렇게 널뛰기를 한다는 것은 국내 화장품 산업의 중국 의존도를 여실히 보여주는 현실”이라고 지적하면서 “중국 온라인여행사의 관광상품 판매를 두고 ‘단독’ ‘공식화’라는 타이틀로 과도한 해석을 내놓은 일부 언론 역시 이 같은 주가등락에 부채질을 한 셈”이라고 꼬집었다.

 

이같은 해석을 증명이라도 하듯 오늘(1일) 오전 9시 20분 현재 화장품 주가는 개장과 동시에 어제 상한가를 기록했던 기업 가운데 한국화장품제조(1.15% 상승)를 제외하고는 모두 어제 종가의 7.43%~11.79%까지 하락한 상태에서 출발하고 있다.

 

이외의 화장품 기업 주가 역시 어제보다 떨어져 ‘하루 반짝’ 상승세에 그치고 말았다.

 

한편 어제 보도의 기반이 됐던 상품은 한국관광공사와 중국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이 공동으로 한국 관광상품을 판촉하는 라이브 커머스 '슈퍼보스 라이브쇼'를 진행한다는 것이었으며 이 상품의 실제 이용은 코로나19로 인한 출입국 제한 등 전체 상황이 해결된 이후에 가능하다는 것이 한국관광공사 측의 해명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