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주일 그만보기 닫기

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6.5℃
  • 흐림강릉 31.7℃
  • 흐림서울 27.5℃
  • 흐림대전 26.2℃
  • 대구 24.4℃
  • 천둥번개울산 23.4℃
  • 구름많음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9.1℃
  • 맑음제주 35.4℃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30.3℃
  • 흐림경주시 24.3℃
  • 흐림거제 29.7℃
기상청 제공

캠퍼스

성신여대 대학원 ‘제10회 환혹 뷰티 전시회’ 개최

5/22~28, 운정캠퍼스 B동 제4전시실

성신여자대학교가 5월 22일부터 28일까지 일주일 동안 ‘제10회 환혹 뷰티 전시회’를 개최한다. 성신여대 서울 미아운정그린캠퍼스 지하 1층 B동 제4전시실에서다.

 

‘제10회 전시회’는 성신여대 일반대학원 뷰티산업학과와 뷰티융합대학원, 한국화장품미용학회가 공동 주최한다.

 

이번 작품전에서는 ‘환혹’(幻惑, hallucination)을 주제로 20세기 미학을 재해석했다. 창의적인 작품을 통해 예술의 역사와 미학을 탐구하는 새로운 여정을 제안한다.

 

각 작품은 20세기 미술사조를 뷰티미학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뷰티와 인공지능을 융합해 예술의 지평을 확장했다. 아티스트의 예술관과 AI‧인공지능 소프트웨어 ‘미드저니’를 접목해 고유의 세계를 창조했다.

 

이번 전시회는 AI 기술을 활용해 현대 미학의 경계를 넓혔다. AI로 예술 작품의 과거와 현재를 연결, 참관객에게 색다른 시각과 경험을 제공한다.

 

나아가 전시회는 현대미학을 넘어선 초현실적 상상의 지평을 펼친다. AI 뷰티를 내세워 예술의 진화과정을 보여주며 창조적 지평을 탐색한다.

 

아티스트와 관객은 작품과 상호작용하며 인사이트를 주고 받는다. 참관객은 작가의 해석을 입체적으로 접하며 뷰티산업의 새 패러다임을 체감할 수 있다.

 

성신여대는 5월 24일 오후 5시 30분 전시회 오프닝 행사를 개최한다. 내외귀빈과 학부‧대학원 재학생 약 70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회에 출품한 성신여대 뷰티산업학과 작품은 △ Twinkling Ripples(송연재) △ An internal necessity(전언령) △ 순응과 반항(엄희주) △ 환상(설운화) △ 들불(이극단) △ 친숙한 프레임 너머(김대은) △ 환상의 향연(이영서) △ 1925 황금빛 아르데코(김레지나) △ Self-exploration(동문혜) △ Dejavu(정월미) △ 허황된 꿈(안 샤오페이) 등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