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15.3℃
  • 흐림강릉 11.8℃
  • 맑음서울 16.2℃
  • 맑음대전 14.6℃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5.3℃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15.1℃
  • 맑음제주 17.1℃
  • 맑음강화 14.1℃
  • 맑음보은 14.0℃
  • 구름조금금산 14.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4.0℃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기업소식

폭염‧코로나19 “집 밖은 위험해”

올리브영 오늘드림 수도권 주문 23% 증가

URL복사

코로나19와 폭염으로 화장품 배송 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가 늘었다.

 

코로나19 4차 대유행과 함께 30도를 넘는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외출을 꺼리는 이들이 화장품 즉시 배송으로 눈을 돌렸다.

 

올리브영이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시행되는 수도권 지역의 오늘드림 주문 건수을 분석했다. 7월 12일부터 20일까지 오늘드림의 일 평균 이용률이 7월 대비 23% 증가했다. 서울 경기 인천을 제외한 지역에서는 약 13%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올리브영은 2018년 즉시 배송 서비스인 오늘드림을 선보였다. 소비자가 온라인몰에서 제품을 주문하면 3시간 안에 집으로 배달한다. 올리브영 전국 매장망을 활용해 시간을 단축했다.

 

올 상반기 오늘드림 빠름 배송의 평균 배송 시간은 약 45분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평균 55분보다 10분 가량 줄어든 수치다.

 

올리브영의 수도권 지역 주문 현황을 살펴보면 빠름 배송과 쓰리포 배송 주문이 26%, 24% 증가했다. 재택 근무나 비대면 수업 등이 늘며 평일 오후 제품을 받으려는 소비자가 많아졌다는 분석이다. 저녁 시간대 외부 활동이 감소하고 귀가 시간이 빨라지면서 미드나잇 배송 주문은 14% 신장하는 데 그쳤다.

 

화장품 부문별 매출을 보면 홈케어 제품 주문이 확대됐다. △ 슬리밍(72%) △ 보디 세정류(42%) △ 개인 청결용품(34%) △ 헤어 트리트먼트(34%) 매출이 성장했다.

 

오늘드림 주문 제품 가운데 매출액 상위 50위권 내에 △ 세리박스 세리번 나이트 △ 닥터브로너스 페퍼민트 퓨어 캐스틸 솝 △ 모레모 워터 트리트먼트 미라클 등이 새롭게 진입했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회되고 폭염이 기승을 부리면서 오늘드림 주문 건수가 가파르게 상승했다. 온라인 주문 제품을 매장서 찾거나 반품하는 서비스를 바탕으로 고객 편의를 강화하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