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9 (토)

  • 흐림동두천 18.6℃
  • 맑음강릉 22.3℃
  • 흐림서울 19.2℃
  • 구름많음대전 19.3℃
  • 맑음대구 21.7℃
  • 맑음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0.3℃
  • 맑음부산 20.0℃
  • 흐림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2.3℃
  • 흐림강화 18.5℃
  • 흐림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8.3℃
  • 흐림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1.3℃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마케팅

2021 코스모뷰티서울, 7월 2일 개막 팡파르!

포스트 코로나&뉴노멀 시대 이끌 ‘온-오프 하이브리드’ 표방
국내외 바이어 매칭·코스모 픽 등 참가기업·브랜드 지원 확대

URL복사

매년 4~5월에 개최하던 ‘2021 서울국제화장품·미용산업박람회’(이하 코스모뷰티서울)가 올해는 일정을 조정, 오는 7월 2일(금)부터 4일(일)까지 사흘 동안 코엑스(서울 삼성동 소재) 1층 A홀에서 막을 올린다.

 

‘헬스&뷰티위크’라는 테마로 내걸고 포스트 코로나·뉴노멀 시대에 발맞춘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전시회를 표방한다.

 

코스모뷰티서울은 지난 1987년을 시작으로 올해 35회를 맞이하는 최고의 전통과 노-하우를 보유한 전문 전시회다. (사)한국전시산업진흥회 국제인증전시회로 인정받아 수출바우처를 통한 전시 참가도 가능하다.

 

주최측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로 인해 불가피하게 전시회를 취소했지만 일 년 이상의 기간 동안 보다 알찬 내용으로 준비해 오는 7월 2일 화장품·뷰티 업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다채로운 모습의 전시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현재 신규 중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의 참여와 문의가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현재 어려운 시기를 맞고 있는 참가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 동반 참가 할인 이벤트 △ 경품 지원 프로그램 △ 소상공인을 위한 코스모 마켓 부스 등 참여를 확대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특히 올해 참가 기업을 위한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치어 업! 이벤트’를 준비, 2020년 참가 신청 후 2021년 전시회 참가 확정업체와 올해 신규신청 업체에게는 내년 부스 참가비를 부스당 각 100만 원, 70만 원씩 할인해 주는 통큰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키로 했다.(단 코스모 마켓 부스는 제외)

 

KOTRA의 해외바이어 유치 확정…국내외 바이어 초청 비즈니스 프로그램

B2B 전문 전시에 걸맞게 국내·외 참가업체와 등록 바이어에게 자율상담회와 초청바이어 상담회 등 다양한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제공, 기업의 판로 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오픈 네트워크’는 참가업체와 온라인 사전등록 바이어의 자율 상담 프로그램. 원하는 바이어와 업체를 연결, 상호 문의와 미팅 신청이 가능한 상담 프로그램이다. 이는 주최 측의 개입없이 진행하고 전시 기간뿐만 아니라 전시 종료 후에는 주최 측이 신규 바이어 업데이트를 지속 진행, 이후 1년 간 자유롭게 업체 정보 확인과 문의가 가능하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내한할 수 없는 해외 바이어와의 온라인 화상 상담과 국내 유통 바이어와의 오프라인 상담을 할 수 있는 ‘국내·외 바이어 초청 상담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특히 올해에는 코트라 해외 바이어 유치를 확정, 코트라와 주최 측의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한 우수 바이어 유치가 이뤄질 전망이다.

 

해외 바이어 초청 상담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참가기업과 해외 우수 바이어의 상호 신청을 바탕으로 주최 측이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한다.

 

참가업체에 맞는 해외 우수 바이어를 선별하고 초청 바이어와 참가기업 간의 일 대 일 비즈니스 매칭을 사전에 주선, 보다 전문성있는 상담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온라인 화상 상담은 전시장 내에 마련한 온라인 화상 상담회장에서 진행한다. 참가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에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는 부분이다.

 

해외 바이어 초청 상담 프로그램은 온라인을 통해 이루어지며 국내 바이어·수입사 유통 상담회는 전시장 내 유통 바이어 비즈니스 상담회장과 참가업체 부스에서는 오프라인으로 진행하게 된다.

 

코스모 픽의 3C!-클린·케어·컬러

올해에는 전시일정에 토·일요일이 포핟돼 다양한 B2C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 내수 참관객도 공략할 계획이다.

 

‘코스모 픽’은 코스모뷰티서울의 첫 글자인 C로 시작하는 올해의 키워드. 위축돼 있는 화장품·뷰티 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기획했다. 세 가지의 ‘코스모 픽’ 선정을 통해 해당 주제와 관련된 기업들을 유치하고 관련 제품·서비스를 참관객에게 선보임으로써 올해의 뷰티 트랜드를 직접 체험하게 할 계획이라는 주최 측의 설명이다.

 

첫 번째 키워드는 클린(CLEAN)이다. 가치 소비·윤리 소비 등 일명 ‘착한 소비’가 증가하면서 클린 뷰티에 대한 뷰티 시장의 관심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련 기업의 본 행사 참가는 환경과 사회에 긍정 역할을 수행하는 착한 기업으로 브랜딩 할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주최 측 관계자는 “참가기업의 비즈니스 성과를 넘어 참관객이 착한 소비를 이해하고 이에 동참할 수 있는 좋은 계기로 작용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유기농·비건·천연 화장품 △ 친환경 재료와 제품 △ 유기농·천연 생활용품 △ 그린 패키징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두 번째 키워드는 케어(CARE). 스킨케어를 넘어 여드름 케어, 패드 케어 등 마스크로 인해 지친 피부를 위한 다양한 케어 방법과 관심이 늘어남에 따라 관련 제품이 등장하고 있는 추세이다.

 

여기에 최근 소비자의 관심이 스킨케어를 넘어 헬스&이너 케어·힐링·명상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이에 따라 코스모뷰티서울은 참관객이 다양한 케어 제품을 접할 수 있도록 품목을 확대하였고 관련 기업 유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관련한 품목은 △ 스킨·보디 관련 기능성 화장품 △ 트러블 케어 제품 △ 두피 △ 네일 케어 △ 헬스&뷰티 관련 식품·용품 등이며 7월에 열리는 전시회인 만큼 여름을 대비하기 위한 썬케어·쿨링 브랜드·제품으로 구성하게 된다.

 

마지막 키워드는 컬러(COLOR)다. 개성과 취향 존중 시대를 사는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한 키워드다. 색조화장품과 컬러 진단 제품이 다양해지면서 개성 넘치는 제품이 속속 선을 보이고 있는데다 최근 맞춤형화장품의 등장으로 개인화 트렌드가 확대되고 있어 ‘개성과 취향 존중’이라는 콘셉트를 표방하는 기업 유치가 이뤄지고 있다.

 

컬러 키워드와 관련해 색조화장품을 필두로 컬러 진단 제품·맞춤형 화장품·향수·인디뷰티 등 개성과 취향을 부각할 수 있는 아이템이 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벤트·세미나·온라인 쇼가이드 오픈

매년 참가기업의 신제품 발굴과 지원을 목적으로 진행하던 ‘루키오브더이어’를 어워즈 이벤트로 확대 진행한다. 선정 기업의 제품은 전시장 내 별도로 마련한 공간에 전시, 추가 홍보가 이뤄진다. 비즈니스 효과를 확대할 수 있는 신제품 발표회장을 제공하고 다양한 홍보 플랫폼과 온라인 쇼가이드를 사전 오픈, 홍보 효과 극대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전시장 내부와 컨퍼런스룸에서는 업계 전문가와 일반 참관객을 위한 다양한 주제의 세미나와 컨퍼런스가 마련된다.

 

최근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는 화장품·뷰티 시장의 최신 트랜드와 유통 및 판매구조, 글로벌 뷰티 시장의 분석 등에 대한 다양하고 전문성을 갖춘 세미나와 컨퍼런스를 진행한다.

 

주최 측은 “세미나와 컨퍼런스를 통해 해외시장 진출을 앞둔 국내 기업이 내실을 보다 강화하는 동시에 유익한 정보를 획득하고 교류하는 장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