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맑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7.6℃
  • 맑음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6.5℃
  • 흐림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2.0℃
  • 흐림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2.3℃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2.5℃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마케팅

“뷰티 한류 성장&과제를 묻다”

서울대, 21일 비즈니스 한류·공공문화외교 세미나·토론회 기획

 

비즈니스로서의 한류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공공문화 외교와의 연관성, 그리고 이에 따른 각 부문의 역할 등을 조명하는 세미나가 열린다.

 

서울대학교 국제문제연구소와 글로벌리더스프로그램(GLP)이 주최(후원: (주)리더스코스메틱·한국국제교류재단)하는 ‘비즈니스 한류와 공공문화외교 세미나: K-뷰티 산업을 중심으로’가 오는 21일(목) 서울대학교에서 열린다.

 

당초 이 세미나는 학부생 대상 공개 토론회 형식으로 기획했으나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한 사회적 분위기와 정부 정책에 따라 온라인 강의로 진행한다.

 

‘뷰티 한류와 공공문화외교: 현황과 과제’라는 주제의 첫 번째 세션은 기업·국가·사회의 관점에서 바라본 내용으로 발표가 이뤄진다.

 

△ 기업의 시각은 휴젤(주) 노지혜 전략사업부장 △ 국가의 시각은 REACH24H KOREA(주)의 손성민 책임연구원이 발표하고 서울대 국제문제연구소 양종민 선임연구원과 서울대학교 GLP 과정 황지선·정서윤 씨가 사회적 시각에서 뷰티 한류와 공공문화외교에 대해 논할 예정이다.

 

손성민 책임연구원은 “뷰티 업계에서 정부 역할과 정책의 효용에 대한 의견이 분분하지만 정부가 산업 발전에 기여한 부분은 충분히 평가받아야 한다”고 전제했다. 손 연구원은 “다만 빠르게 바뀌는 산업 흐름을 이해하지 못하면 각종 정책과 지원 사업들도 업계로부터 외면 받을 수밖에 없다”고 지적하고 “특히 정부 정책 방향을 뒷받침할 유관기관의 전문성 강화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두 번째 세션은 ‘미래 리더들이 짚어보는 가능성과 과제’에 대해 4인의 패널 토론을 진행한다. 석학으로 평가받고 있는 정치외교학과 신범식·박성우·이나경 교수(이상 서울대학교)와 국립외교원 외교전략센터 송태은 교수가 참여해 토론을 펼치게 된다.

 

이번 세미나를 기획한 관계자는 “산·학·연 최고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우리나라 화장품 산업의 현주소를 냉철하게 분석하고 발전적 미래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의견을 나누는 자리”라고 밝히면서 “미래 세대에게 뷰티 한류에 대한 다양한 시각과 발전적 청사진을 제시해 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