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1.4℃
  • 구름조금강릉 2.8℃
  • 구름조금서울 -0.8℃
  • 구름조금대전 0.5℃
  • 구름조금대구 4.5℃
  • 구름많음울산 4.5℃
  • 구름많음광주 2.3℃
  • 구름많음부산 6.0℃
  • 구름조금고창 -0.4℃
  • 구름많음제주 5.5℃
  • 구름많음강화 -1.9℃
  • 구름조금보은 0.9℃
  • 맑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2.5℃
  • 구름많음경주시 3.9℃
  • 구름조금거제 4.1℃
기상청 제공

기업인사/기업정책

이정애 LG생활건강 사장 “우리에게 지금 가장 필요한 건 ‘소통’”

전 임직원 대상 취임 첫 인사…리더·구성원에게 ‘원 팀’ 중요성 강조

이정애 LG생활건강 신임 사장이 취임 후 가진 임직원과의 첫 인사의 화두로 ‘소통’을 전면에 내세우면서 강조했다.

 

이 사장은 지난 6일 오후 사내 게시판과 임직원에게 발송한 문자 메시지를 통해 공개한 첫 인사 영상에서 “지금 우리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바로 ‘소통’이라고 생각한다”며 임원·부문장·팀장 등 조직 리더들을 향해서는 “구성원들이 눈치보지 않고 생각을 말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고 그 얘기를 귀담아 듣는 것부터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이를 위해 이 사장은 △ 리더들에게는 “상황과 정보를 투명하게 공유하고, 설명하고, 설득해서 우리 구성원들이 이해하고, 공감하고 마음을 같이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하고 △ 조직 구성원 전원을 향해서 “리더들이 이런 노력을 더 열심히 하고 기업 문화로 정착할 수 있도록 부정적 선입견이나 냉소적 태도보다는 있는 그대로를 이해하고자 마음을 열어달라. 제가 먼저 노력하겠다”고 요청과 동시에 약속했다.

 

관련해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이정애 사장의 이러한 요청과 당부는 최근 국내외의 어려운 사업 환경 극복을 위해서는 LG생활건강 모든 구성원들이 이른바 ‘원 팀’(One team)이 돼야 한다는 당위성을 무엇보다 강조한 것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이 사장은 이와 함께 리더들에게 “본인의 책임과 권한을 명확히 해 합리성과 객관성을 잃지 않도록 권한을 수행하되 책임에 더 무게 중심을 두고 리더십을 발휘해 달라”는 주문도 덧붙였다.

 

조직 구성원들을 향해 이 사장은 “우리 모두가 회사를 위한다는 생각을 경계하고 나를 위한다는 생각으로 일했으면 좋겠다”며 “나를 위한 것이 아니라 회사나 타인을 위해서 일한다는 생각은 의욕을 잃게 하고 보람과 만족감을 느끼기 어렵게 한다. 나의 일을 통해 의미와 보람도 찾고 자신의 마켓 벨류도 올렸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밝혔다.

 

이정애 사장은 첫 인사를 마무리하면서 “저에게는 1만2천 명의 든든한 뒷배, 여러분이 있다”며 “저 또한 여러분의 윗배가 되겠다. 여러분 모두가 진정한 마음으로 저와 함께 해 주실 것을 믿으며 고객·소비자·여러분을 바라보고 진솔하게 소통하며 흔들림 없이 나아가겠다”고 거듭 힘주어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