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13.2℃
  • 구름많음서울 20.2℃
  • 구름조금대전 20.6℃
  • 구름많음대구 20.0℃
  • 흐림울산 18.8℃
  • 맑음광주 20.7℃
  • 구름많음부산 22.0℃
  • 맑음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19.3℃
  • 맑음강진군 21.9℃
  • 흐림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소소확행’ 부르는 잔망루피‧라이언‧무직타이거

화장품업계, 이색 캐릭터 마케팅 활발

 

최근 MZ세대를 중심으로 ‘무지출 챌린지’, ‘짠소비’ 등이 인기다. 소비를 줄이고 합리적인 지출을 하는 경향이 짙어졌다. 소확행을 넘어 소소확행(小小確幸)이 새 소비 트렌드로 떠올랐다. 소소확행은 소소한 일상에서 저렴한 비용으로 누리는 행복을 뜻한다.

 

캐릭터 마케팅은 소소확행 트렌드를 반영한 대표 사례다. 캐릭터를 활용한 패키지나 굿즈는 작은 변화로 소비자 만족을 이끈다.

 

에이블리는 캐릭터 화장품 매출이 꾸준히 늘고 있다고 밝혔다.

 

에이블리는 지난 해부터 페리페라×테틈, 라네즈×메종키츠네 한정판 제품을 선보였다.

 

올해 4월 삐아×잔망루피 기획전을 진행했다. 이 행사 매출은 전 주 대비 221% 증가하고 주문수와 검색량은 각각 185%, 120% 늘었다.

 

4월 이니스프리×피너츠가 노세범 에디션 거래액도 주목받았다. 거래액과 주문수가 기획전 전주 대비 각각 255%, 380% 상승했다.

 

새해나 기념일에 출시한 캐릭터 제품도 화제를 모았다.

 

에뛰드가 1월 ‘검은 호랑이의 해’를 맞아 무직타이거와 발매한 팔레트는 소비 심리를 자극했다. 이어 3월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로아커와 기획한 컬렉션도 호응을 얻었다.

 

에뛰드는 휴가철인 7월 라이언‧춘식이와 ‘썸머 피크닉’ 컬렉션을 내놨다. 카카오 캐릭터 효과에 힙입어 에뛰드 매출은 전 주 대비 110% 늘며 인기를 입증했다.

 

에이블리는 8월 1일부터 페리페라와 일러스트레이터 최고심이 만든 팔레트‧치크‧잉크 블랙 카라 5종 기획전을 연다.

 

에이블리 관계자는 “뷰티 패션 식음료 유통 등 각 분야에서 캐릭터 마케팅 바람이 거세다. 캐릭터를 활용해 소비자에게 친근하게 다가서는 동시에 펀슈머인 MZ세대의 시선을 쉽게 끌 수 있다. SNS를 중심으로 바이럴 효과도 커 브랜드 인지도 확대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