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마 커넥트 위크, 나눔 통한 상생 실천

2022.11.29 07:41:17

콜마그룹 전 임직원 2700시간 봉사…전국 사업장서 릴레이

 

한국콜마홀딩스와 콜마그룹 관계사 전 임직원이 일주일 동안 대규모 봉사에 나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한국콜마홀딩스·한국콜마·HK이노엔·콜마비앤에이치·(주)연우 등 전 관계사 임직원들이 지난 21일부터 25일까지 ‘콜마 커넥트 위크’를 실시했다. 콜마 커넥트 위크는 전사 차원에서 진행하는 봉사활동 프로젝트로 한 주 동안 집중 운영한다.

 

이 기간 동안 서울·세종·인천·부천 등 전국 사업장에서는 도시락 배달·배식 봉사·환경 정화 활동 등을 릴레이 식으로 전개했다. 윤상현 부회장과 각 관계사 대표들도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도시락 나눔과 배식 봉사 활동에는 1천100여 명에 이르는 임직원이 동참했다. 도시락 나눔은 각 사업장이 위치하고 있는 서울 서초·송파구·인천 연수구·세종시 등에서 이뤄졌다.

 

노숙인과 취약계층을 위한 배식 봉사활동은 서울역과 탑골공원 인근의 무료 급식시설에서 진행했다. 서울 숭인동 지역 내 어르신들에게는 김장 김치를 전달했다.

 

사업장 소재지역 내 쓰레기 줍기 등을 포함한 환경 정화 활동도 실시했다. 1만 보를 걸을 때마다 1천 원 씩 기부액이 쌓이는 걸음 기부 활동 ‘걸음엔 이노엔’ 이벤트도 진행했다. 한 주 동안 콜마그룹 전 관계사 임직원들이 참여한 모든 봉사 활동 시간을 더하면 2천700여 시간에 달한다.

 

안병준 한국콜마홀딩스 대표는 “전 관계사의 모든 임직원들이 참여했다는 점에서 콜마 커넥트 위크의 의미가 깊다”며 “콜마그룹은 진정성과 자발성에 기반한 봉사활동으로 지역 사회와 건강한 나눔 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허강우 기자 kwhuh@cosmorning.com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PC버전으로 보기

(주)케이비엠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방울내로 11길 23, 제202호(망원동, 두영빌딩) TEL : 02-338-8470 | FAX : 02-338-8471 | E-mail : kbm@cosmorning.com 발행일 : 2016.8.15 | 발행 · 편집인 : 김래수 | 등록번호 : 서울 다 50330 | 등록일자: 2016년 6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52337 |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19년5월15일 사업자등록번호: 315-81-36409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강우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