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모리, 에이투젠 유한양행에 팔았다

2022.09.19 15:24:26

70억원에 지분 전량 매각…재무구조 개선

토니모리가 15일 자회사 에이투젠의 지분을 매각했다.

 

에이투젠(대표 강지희)은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를 연구 개발하는 바이오벤처 기업이다. 토니모리는 에이투젠 보유 주식 약 33만 8백주를 유한양행에 70억 원에 처분했다고 공시했다.

 

이 회사는 2018년 1월 더마 화장품 사업을 키우기 위해 에이투젠을 30억원에 인수했다.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40억 원의 차익을 올리며 재무구조가 개선됐다고 밝혔다.

 

토니모리는 이번 매각 차익을 신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쏟아부을 계획이다. 국내외 홍보를 강화하는 동시에 온오프라인 유통망을 늘리며 매출을 높여나갈 전략이다.

 

토니모리 측은 “매각차익은 단기적으로 영업 외 이익으로 잡혀 3분기 별도실적에 기여할 수 있다. 중장기적으로 연결 영업손익이 개선돼 기업의 재무건전성이 강화될 전망이다”고 전했다.

 

정연심 기자 good@cosmorning.com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















PC버전으로 보기

(주)케이비엠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방울내로 11길 23, 제202호(망원동, 두영빌딩) TEL : 02-338-8470 | FAX : 02-338-8471 | E-mail : kbm@cosmorning.com 발행일 : 2016.8.15 | 발행 · 편집인 : 김래수 | 등록번호 : 서울 다 50330 | 등록일자: 2016년 6월 22일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52337 | 인터넷신문 등록일자 : 2019년5월15일 사업자등록번호: 315-81-36409 |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강우 © 2016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 코스모닝